어린 아이에게 손가락을 빨거나 혀를 내밀거나, 손톱을 물어 뜯는 것과 같은 비정상적인 구강 습관을 가지는 경우에는 자발적으로 습관을 중지 시키도록 해주시고 그것이 어려울 경우, 악습관제거 장지를 장착해 주어야 합니다.
또한 아래위턱 사이의 크기나 위치의 골격적인 문제가 있거나 젖니가 너무 일찍 빠진 경우, 조기에 간단히 처치함으로써 추후 복잡한 치료를 받을 가능성을 없앨 수 있습니다.
 
유치가 영구치로 교환되는 시기에는 적절한 순서와 시기에 유치를 뽑아주어 영구치가 올바르게 자리 잡도록 유도해주고, 앞으로 나올 영구치들이 제대로 자리 잡을 수 있는 공간이 충분한지 분석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치아가 나고 있을 때 위치를 잡아주면 다 나온 뒤에 교정을 하는 것보다 치료기간도 짧고 불편함도 훨씬 덜 하지요.
이 때에는 성장이 이루어지는 시기를 이용하여 추후 영구치를 빼지 않고 간단히 교정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습니다.
 
치열교정은 브라켓이라는 교정장치와 와이어를 이용해 삐뚤게 난 치아를 정상 위치로 움직이는 술식입니다. 어린이와 청소년 시기에는 성인에 비해 교정의 속도가 빠르고, 부작용이나 재발이 적습니다.

 
아래턱이 발달하거나 위턱이 튀어나온 경우 골격 교정 장치를
이용하여 골격의 성장을 억제하거나 유도할 수 있습니다.
골격교정은 성장이 이루어지는 동안만 가능하므로 가능한 빨리 시작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특히 주걱턱의 경우 발견 즉시 치료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성장이 끝난 후에는 악교정 수술만이 가능한 방법입니다.